생식에서 열심히 껍질&지방을 제거해야하는 이유 (박소영님글-살찐네)

아래의 내용은 냥이의 모든 것 게시판에
애라님께서 올리신 글을 보다가 그동안 궁금했던 것을 알게되어
나름대로 추가로 자료를 찾아서 해석&재가공해본 것인데요.

논리상 오류도 있을 수 있고 틀린 부분이 있을 수 있으니
다른 곳에 스크랩하시거나 하시진 마시고요.


그냥 참고삼아 한 번 보셔요.
블로그에 썼던 글이라 어투 양해해 주시고요 ㅠ_ㅠ
===============================================================================



<살찐네에서 얻은 자료 & 인터넷 검색에 근거하여 해석, 재가공>



  

고양이에게도 지방은 필요한데 왜 굳이 닭의 지방을 일일이 제거해야하는가-라는 질문에 대해

분명 시키는대로 하는 것이 가장 믿을만한 방향이라고 생각하여

늘 열심히 지방을 제거하면서도 구체적 내용은 잘 몰랐었는데

살찐네에 올라온 cornell 수의대 2007년 7월 자료를 보고 역시!라고 생각했다.

이번 기회에 확실히 정리하고 넘어가야겠다.





닭고기는 흔히 다른 육류에 비해 칼로리가 낮고 불포화지방산이 많아서 건강식으로 알려져 있다.

불포화지방산은 주로 에너지원으로 사용되는 중성지방과 달리

뇌와 망막, 호르몬 등을 구성하는 꼭 필요한 영양성분이다.

여기서 불포화지방산을 형태에 따라 오메가 3, 6, 9이라고 부르는데

이중 체내 합성이 되는 오메가 9을 빼고

반드시 식품으로 섭취해야하는 오메가 3, 6을 필수지방산이라고 한다.

(고양이의 경우도 오메가 9에 대한 언급을 찾을 수 없을 것을 보면 사람과 마찬가지로 오메가 9을 체내 합성하는 듯 하다)





오메가 3와 오메가 6는 체내에서 비슷한 비율을 유지해야만 효율적으로 사용이 된다.

오메가 3와 6가 모두 아이코사노이드(Eicosanoid)란 호르몬으로 합성되기 위해 경쟁하는데

3와 6가 균형있게 존재하면 세포의 생화학반응이 조화롭게 이루어지지만

오메가 6가 체내에 많이 존재할 경우

오메가 6 지방산이 모든 아이코사노이드 호르몬을 독점생산하고

세포의 생화학현상을 자지우지하게 되어 염증, 응혈, 종양을 일으키게 된다.





반대로 생각해보면

정상적인 신체에는 오메가 3와 6를 균형있게 공급해주면 되지만

현재 염증, 응혈, 종양이 있다면 6를 억제하고 3를 추가공급해주는 것이 유효할 것이다.

예를 들어

오메가 6의 섭취는 유방암을 촉진시키지만 오메가 3의 섭취는 유방암 억제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오메가 6는 피부염증을 악화시키지만 오메가 3의 급여로 피부염증 개선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우리가 흔히 생식의 재료로 사용하는 닭고기는 리놀레산을 많이 함유하고 있는데

이는 오메가 6의 일종이다.

껍질은 지방덩어리이므로

껍질을 그대로 섭취하면 포화지방을 섭취함과 더불어 과도한 오메가 6섭취가 이루어진다.

과도한 오메가 6의 섭취는 오메가 3의 기능을 저하해서 더 큰 문제가 된다.

그래서 우리는 껍질 & 지방제거로 오메가 6의 섭취를 제한하고

연어오일 등으로 오메가 3의 섭취를 늘려 오메가 3 & 6의 균형을 맞춰줄 필요가 있다.





그리고 고양이의 몸은 식물성오일에 들어 있는 지방산을 제대로 소화&이용하지 못한다.

따라서 아마씨오일이나 포도씨오일의 경우 오메가3가 많이 들어 있지만

고양이에게는 큰 도움이 되지 않는다.

고양이에게는 연어오일, 대구간오일, 피쉬오일 등이 적합하다.





그래서 닭껍질과 지방을 제거하여 포화지방과 과도한 오메가 6를 제거한 후

부족한 오메가 3를 연어오일로 보충해준다.





(연어오일, 피쉬오일 사용시 문제되는 것은 중금속축적이나 환경호르몬 등인데요.

현재 살찐네에서 추천하고 있는 칼슨사의 제품은 유럽의 엄격한 검사기준(NMS, EPS)에 따라

중금속과 다이옥신 등의 환경호르몬검사를 우수한 성적으로 통과하는 제품이고

미국 FDA에서도 다시 같은 기준으로 검사를 받습니다.

우리나라 서해나 동해에서 잡는 물고기와 달리-_- 아주 안전한 먹거리로,

서구에서는 아동들에게도 많이 먹이는 영양제입니다.

피쉬오일로 유명한 곳으로 노딕 내추럴이란 곳도 있는데

비타민숍에 검색해보니 가격대가 칼슨제품보다 훨씬 높군요.

연어의 등급중 북유럽 심해에서 작은 것을 가장 깨끗한 상위등급으로 치는데

칼슨사의 연어오일은 노르웨이 심해에서 잡은 연어만을 원료로 노르웨이 현지에서 만듭니다.

태평양연어로 만든 연어오일 쓰지 마세요. 비타민숍 연어오일 쓰지 마세요.)







결론은?

그냥 평소 하던대로

열심히 살찐네 추천영양제로 살찐네 레시피대로 만든다 -0-;;









불포화지방산 참고 :

http://blog.naver.com/rang2121/70018727880

오메가 3 참고 :

http://blog.naver.com/nutrijackie/110020196795

http://blog.naver.com/rang2121/70018478303  

http://kin.naver.com/open100/db_detail.php?d1id=7&dir_id=704&eid=v/8Y0o3E55gA7K8ohGjBCZQPIb264PBq&qb=v8C43rChIDMgNiCx1cf8

오메가 3,6,9 참고 :

http://blog.naver.com/nutrijackie/110019728739

http://blog.naver.com/tomkim/10014388418



그 외 네이버 오픈백과 등...

댓글을 달아 주세요